[신간 소개] 철학자 김진영의 전복적 소설 읽기

포우의 The Masque of the Red Death는 짧지만 깊이 있는 문학적 상징으로 가득한 단편 소설이다. 대학에서 영문학을 전공하면서 처음으로 문학작품에 숨겨진 의미를 나름대로 분석하는 ‘재미’를 발견하게 해 준 고마운 작품이다.

메멘토 출판사에서 새로 출간한 <철학자 김진영의 전복적 소설 읽기: 여덟 가지 키워드로 고전을 읽다>를 읽으면서 포우의 단편 소설이 계속 생각났다. 김진영 작가는 톨스토이, 카프카, 프루스트, 호프만, 토마스 만, 카뮈, 한트케, 볼라뇨의 작품을 새로운 방식으로 독자에게 소개한다.

숨겨진 문학적 퍼즐을 찾아가는 과정도 흥미롭다. 짧은 단어나 하나의 문장을 축으로 기존 작품 전체 해석을 뒤집는다. 신기하게도 자세한 설명을 듣다 보면 (책은 실제 강의를 녹취 정리를 기반으로 했기 때문에 마치 강의 현장에 있다는 착각이 든다) 납득이 된다. 철학자의 깊은 사유에 기반한 분석과 친절한 해설로 인해 관련 작품에 대한 개인적 관심이 커졌다.

저자가 소개하는 8편의 작품은 모두 내게 새롭다. 평소 책을 수집만 하고 읽지 않아서다. 그런데 <철학자 김진영>을 읽다 보면 8편 모두 익숙하기도 하다. 비록 내용과 구성은 전혀 다르지만 포의 단편처럼 독자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흥미로운 문학적 장치가 가득하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생소한 세계문학 내용에 적응할 수 있을까 걱정했다. 괜한 기우였다. 저자는 작가와 작품에 대한 딱 필요한 만큼의 해설을 제공해 익숙하지 않은 독자가 자신의 분석을 따라오게 끌어준다. 결코 쉽지 않은 여덟 가지 키워드(죽음, 괴물, 기억, 광기, 동성애, 부조리, 고독, 정치)를 문학, 철학 이론과 몇 가지 언어를 넘나들며 풀어서 설명한다.

대중에게 많이 알려졌지만 실제 읽는 사람이 거의 없어야 고전이라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철학자 김진영>은 철학적 사유에 기반한 문학 분석이 주는 즐거움을 구체적으로 보여주어 독자가 8편의 세계문학의 고전으로 관심을 확장하게 해준다. 故 김진영 저자의 1주기를 맞아 정성스럽게 정리, 출간된 강의록을 문학에 관심 있는 독자에게 추천한다.

Yes24 판매 사이트: http://www.yes24.com/Product/Goods/77673321

[공신 강성태 유튜브] 일단, 오늘 1시간만 공부해봅시다 책소개 (3)

공신 강성태 유튜버님께서 자투리시간 활용에 대한 영상을 8월 5일 밤에 올리셨는데, 어디서 많이 본 제목이라 호기심에 클릭해보니 우측 상단에 떠 있는 이미지가 왠지 익숙한 일단 오늘 1시간만 공부해봅시다 사진 파일이었습니다.

이미 2편의 공신 영상을 통해 소개 되어 있었던 상황이라 전혀 예상하지 못한 보너스 영상이었습니다.

책에 나온 자투리 시간 활용법을 핵심만 뽑아서 머리에 쏙쏙 들어오게 설명 들어갑니다. 오른쪽 상단에는 반가운 책 표지가 보이네요.

책 내용에 기반한 자투리 시간 활용법 소개도 착실하게 해주십니다. 책 판매를 위한 홍보가 항상 부족해서 아직 배가 고픈 저자에게는 가뭄의 태풍 같은 영상이네요.

이번에 공신 유튜브 채널 구독자 100만 넘기셨는데, 혹시 기록 세우신 기념으로 해주신건 아닐지… 많이 고맙습니다!

혹시 아직 기존 영상을 못 보신 분들은 아래 링크 찍고 오세요.

1번 유튜브 영상 주소: https://youtu.be/KN4flLkT8yQ

잘 보고 오셨나요? 그럼 2번 영상 링크 나갑니다.

2번 유튜브 영상 주소 https://youtu.be/5E_qst2tS84

이제 3번 영상 링크 입니다.

3번 유튜브 영상 주소 https://youtu.be/G7_aYfE_930

자투리 시간에 무얼 공부하시나요? 책에 설명이 자세히 나와있지만 일단 중요한 사항은 미리 무엇을 할 지 정해 놓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저자가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서 영어 단어를 엄청난게 많이 외울 수 있었는데요… 그 비결은…
영상과 책에서 설명되어 있으니 꼭 보시고 좋아요도 눌러주세요. 특히 책을 사주시는 독자분들께는 제가 자투리 시간에 귀여운 라마로 변신할 수 있는 특수 변신권 선물 증정을…

국내 오프라인, 온라인 서점에서 자기계발 분야는 경쟁이 치열하기가 둘째가라면 서러울 정도입니다. 출간되는 신간의 종수도 많고 출판사들이 사전에 마케팅 전략을 촘촘하게 짜 놓은 뒤에 다채널로 홍보를 진행하기 때문에 아차! 하는 순간에 금방 독자분들의 시선권역에서 밀려나게 됩니다.

나름 선전하고 있지만 홍보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요즘 출판계에서 가장 핫하다는 유튜브에서 책이 보여지니까 그래도 기분이 좋네요. 홍보도 중요하지만 결국 온라인, 오프라인에서 일정 부수 이상의 책이 팔려야 합니다. 그래야 출판계에서 작가와 책에 대한 선순환 투자가 일어나니까요.

[북토크] 하루 1시간 영어공부법

지난번 디어라이프에서 있었던 저자 특강에 이어 이번에는 목동에서 북토크 일정이 잡혔습니다. 예스24에서 주최하는 행사로 되어 있어서 신청은 해당 게시물에 가셔서 해주셔야 하네요. 디어라이프 행사에 못오신 분들, 자녀 영어공부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 일반적인 영어공부법을 알고 싶은 분들 모두 환영합니다.

주제: 하루 1시간 영어공부법
일시: 8월 16일 (금) 저녁 7시 30분
장소: 예스24 목동점
모집기간: 8월 12일까지
방법: 아래 링크 게시물에 신청 댓글을 달아주세요!
링크: http://ch.yes24.com/Culture/SalonEvent/12459

<일단, 오늘 1시간만 공부해봅시다> 책에 대한 정보와 서평은 아래 예스24 판매링크를 참조해주세요.

http://www.yes24.com/Product/Goods/74814177